본문으로 바로가기

겨울은 겨울인가 보네

category 로그/일상다반사 2017.11.19 18:01

주말 이틀 연속 출근이라는게 참... 우울하지만, 목표한 것을 끝냈으니 그나마 다행이라는 것에 의의를 둔다.


퇴근하면서 몸도 찌푸등하여 잠실에서 복정까지 걸어왔다. 1시간 내외의 거리라 걷기 딱 좋고, 생각보다 날씨도 그렇게 안추워 걸어왔다. 어제보다는 바람이 덜 불어 크게 춥지는 않았는데 거리에 낙엽이 엄청 떨어졌더라. 아침에도 환경 미화원 분들이 열심히 치웠는데 떨어지는 낙엽 앞에 무용지물인듯...;;

아직 겨울이라고 말하기 좀 이른 감이 있지만, 어제 오늘 날씨라면 겨울이 성큼 다가온 느낌이고, 바닥에 수북이 쌓인 낙엽을 보니, 겨울이 왔다는 느낌온다. 추워지면 걷기 힘든데...;


그건 그렇고, 낙엽을 모아둔 포대의 양을 보고 정말 낙엽이 엄청나다는 것을 느꼈다. 첫번째 사진의 낙엽을 쓸어 담으면 아래 사진정도 양이 되려나...

이것 말고도 다른 한편에 이렇게 쌓아둔 포대가 또 있던데, 낙엽의 양이 장난 아닌듯 하네.

어쨌든, 주말에 출근해서 일한 것이 좀 거시기 했지만, 나름 목표한 것까지 했고 저녁먹고 영화나 한편 보면서 맥주나 한잔 해야스것다.


'로그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족저근막염인가...?  (2) 2017.11.24
카카오 체크카드 발급  (0) 2017.11.23
겨울은 겨울인가 보네  (4) 2017.11.19
아꿉다 15000보  (2) 2017.11.14
책상 정리  (1) 2017.11.14
복정동 영장산에서 길을 잃다  (0) 2017.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