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사이트를 방문하다 보면 광고가 너무 많아 짜증나서 내가 원하는 것을 보지 않고 "뒤로가기"를 누르던가 아니면 브라우저를 닫아 버리는 경우가 종종 있다. 이것은 광고 게시자에게 일정 금액의 수익금을 돌려주는 애드센스와 같은 비즈니스 모델이 많은 블로그와 웹사이트에 적용되기 때문이다.


애드센스 같은 서비스는 명시적으로 광고가 해당 페이지의 내용을 읽는데 방해가 되면 안된다고 명시하고 있지만, 가입자가 수백만 이상이 되는 곳에서는 일일이 관리하기 어렵고, 이와 관련 모니터링 프로그램이 있더라도 항상 뚫리기 마련이다. 이렇다보니 애드센스 서비스와 같은 서비스를 게시한 많은 블로그와 웹사이트에서는 본연의 정보 공유가 아닌 수익을 내기 위해 광고를 심각하게 남발하고 있는 곳이 존재한다. 



금일 한진희 손자상 뉴스가 실시간 검색으로 올라와 보려고 언론사 사이트를 방문한 순간 이것은 뉴스를 보여주는 것인지 아니면 광고 전단지를 보는 것인지 헷갈릴 정도로 광고를 남발하고 있다. 정작 전달해야 할 내용은 보이지 않고 오로지 정신없게 광고만이 노출되고 있어 뉴스 보다 말고 광고 차단 할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시작하였다. -_-;;;;


크롬 브라우저를 사용중이라면 플러그인을 통하여 쉽게 광고를 차단할 수 있다. 크롬 플러그인 광고를 차단할 수 있는 여러 플러그인 존재하며, 가장 많은 사람들이 사용중인 플러그인을 설치해 보았다.



설치는 확장프로그램에서 adblock 검색으로 쉽게 설치되며, 설치후에는 툴바에 손바닥 모양의 아이콘이 생성된다. adblock의 동작 상태는 크롬 툴바의 손바닥 모양으로 확인 가능하며, 손바닥 클릭으로 옵션을 설정할 수 있다. 애드블럭으로 광고를 차단한 상태로 좀전에 방문한 언론사를 확인해보니 28개의 광고 스크립트가 차단된 것을 애드블럭 툴바 아이콘으로 확인 가능했다.



좌우 스크롤 광고 및 상단 광고와 본문의 중앙에 광고가 차단되어 뉴스를 바로 볼 수가 있었다. 상당히 많은 광고가 현재 페이지에서 노출되고 있었고, 내가 보고자 하는 정보가 광고로 인해 얼마나 방해 받았는지를 알 수 있다. 

(광고를 제거하니 기사 제목이 한눈에 들어오지 않는가... ㅎㅎ)


이밖에는 애드센스를 삽입한 본인의 블로그와 다음, 유튜브를 방문하여 보니 역시나 광고가 차단되어 광고 있던 자리가 공백의 미가 느껴지기 시작하였다... -_-;;;

하지만 유튜브에서는 애드블럭의 막강한 기능을 발휘하였다. 동영상 시작전 재생되는 광고 없이 바로 재생되는 것이 아닌가.... 정말 애드블럭 기능의 막강함에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ㅎㅎ



이렇게 모든 페이지의 광고가 차단되면 본인의 블로그의 삽입된 광고가 정상적으로 출력되는지 확인하기 위해 매번 애드블럭을 비활성화 시켜야 되는 귀찮은 행동을 해야된다. 하지만 애드블럭의 옵션 설정으로 쉽게 특정 사이트는 광고 차단을 제외 시킬 수 있다. 애드블럭 옵션에서 아래와 같이 차단하지 않을 사이트를 추가하면 된다. 이외에도 추가적으로 차단할 스크립트가 존재하면 옵션에서 추가해 주면 된다.



이렇게 애드블럭과 유사한 서비스는 광고를 통한 수입원 줄이기 때문에 구글에서도 안드로이드에서 광고를 차단하는 옙을 퇴출시킬 것이라고 공고한 것으로 알고 있다. (관련기사)


하지만, 애드블럭은 크롬 플러그인에 상위 랭크되어 있지만, 아직까지 제제가 없는 것으로 보아 이것은 한동안은 문제없이 사용될 것 같다. 애드블럭과 같은 광고차단 프로그램은 광고를 게시자에게는 상당히 타격을 입겠지만, 수익을 위해 광고를 남발하는 것을 방지하는 차원에서는 상당히 매력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생각된다.




티스토리 툴바